NEWS

NEWS

‘알함브라 궁전’ 현빈, 액션+멜로+미스터리까지…역대급 캐릭터 탄생 예고

페이지 정보

작성자 VAST 작성일18-04-09 15:08 조회348회 댓글0건

본문

192062dfeeaebcea803b988c9eeb63c6_1523254051_8275.jpg

배우 현빈이 tvN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출연을 확정하며 새로운 인생 캐릭터 탄생을 예고했다.
지난해 ‘공조’와 ‘꾼’을 통해 한해 천만 관객을 스크린으로 불러 모은 현빈의 브라운관 복귀 결정에 벌써부터 시청자들의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다.  
특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은 ‘나인’, ‘인현왕후의 남자’, ‘W’를 통해 독창적인 필력을 선보였던 송재정 작가와 ‘비밀의 숲’을 통해 뛰어난 연출력을 인정받은 안길호 PD 그리고 배우 현빈의 만남으로 이목을 끌고 있다.   
tvN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은 공학박사 출신의 투자회사 대표인 남자주인공 ‘유진우’가 스페인 그라나다에 갔다가 여주인공 ‘정희주’가 운영하는 오래된 호스텔에 묶게 되면서 기묘한 사건에 휘말리는 판타지멜로드라마다.  
극중 현빈은 천부적인 게임개발 능력을 가진 공학박사이자 성공한 투자 사업가로, 귀신 같은 촉을 가지고 있는 투자회사의 유능한 리더 ‘유진우’ 역을 맡는다. 유진우는 아주 사소한 내기라도 지고는 못 참는 강한 승부욕과 모험심을 가진 인물이다. 절친의 배신 등 인생에 태클이 들어오면서 심적으로 어려움을 겪던 중 출장 차 가게된 스페인 그라나다에서 새로운 사건에 휘말리게 되며 예상치 못한 방향으로 인생이 흘러가게 된다.  
소속사 VAST는 “게임을 소재로 하는 신선한 설정과 함께 벌어지는 이야기들이 흥미로웠다.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은 액션과 멜로 그리고 판타지와 미스터리한 이야기까지 얽혀 있어 배우 현빈의 화수분 같은 매력을 한 번에 볼 수 있는 작품이 될 것 같다.”고 작품 결정 소감을 전했다.
한편 현빈은 올해에도 두 편의 영화 개봉을 앞두고 있다. 주색잡기에 능한 이청 역으로 변신한 ‘창궐’과 데뷔 이 후 첫 악역작인 ‘협상’이 바로 그 것.  
모두의 기대작으로 손 꼽히는 현빈의 라인업에 드라마까지 더해져 올해는 현빈의 해가 될 전망이다.  

 

[브릿지경제 / 오수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