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NEWS

'황후의 품격' 김윤지, 장나라와 본격 티격태격 케미..귀여운 악녀 소화력 '갑'

페이지 정보

작성자 VAST 작성일18-11-24 13:37 조회116회 댓글0건

본문

 

 

6dfefac21eab467975d755fe6411e34f_1543034187_1267.jpg 

 


김윤지가 본격적으로 얄밉지만 귀여운 금수저로 분해 열연을 펼쳐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22일 방송 된 SBS수목드라마 ‘황후의 품격’에서는 오써니(장나라 분)와 이혁(신성록 분)의 인연이 시작되면서 써니를 황실로 시집오게 하려는 황제의 의도된 구애가 펼쳐지는가 하면 현주(김윤지 분)는 그런 써니에 대해 시기질투를 느끼는 모습이 그려졌다.

특히 이번 회에서는 현주와 써니의 입장이 자꾸만 바뀌면서 엎치락뒤치락 하는 관계 속에서 시청자들로 하여금 쏠쏠한 재미를 선사하기도 했다.

써니는 일방적으로 현주에게 주인공 자리를 내어주는 감독의 불합리함에 극단을 관두기로 선언하고 나왔지만 결국 상황이 어려워지자 비굴함을 숨기고 현주와 감독을 찾아간다.

그런 써니는 갖은 좋은 말로 현주를 치켜세워주자 어이없지만 싫지 않은 듯 어려운 사정의 써니를 돕기 위해 아빠에게 전화를 거는가 하면 “천천히 갚아도 돼요~ 큰 돈도 아닌데 뭐~”라고 말하며 이 정돈 별거 아니라는 듯한 쿨한 면모를 과시하며 기꺼이 자신의 금수저 카드를 꺼내 들어 시선을 모았다.

그러나 극의 후반부에서는 공연 중이던 현주와 써니의 예상치 못했던 육탄전에 이어 이혁이 써니를 보기 위해 공연장을 찾아오면서 현주는 써니에 대한 미움과 질투에 휩싸인다.

한편 브라운관 신고식을 성공적으로 끝내며 금수저 현주 역으로 다양한 매력을 선보이고 있는 김윤지, 그녀가 출연하고 있는 ‘황후의 품격’은 매주 수, 목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 이준현 기자]